검색 전체메뉴
CMC홍보소식

뉴스

실시간 디지털 조직검사 개발 본격화 - 브이픽스메디칼 ‘공동연구협약’ 체결_2020년 8월 10일(월) 2020.08.11 386

실시간 디지털 조직검사 개발 본격화

|브이픽스메디칼 ‘공동연구협약’ 체결

 

실시간 디지털 조직검사 개발 본격화 - 브이픽스 메디칼 ‘공동연구협약’ 체결_2020년 8월 10일(월)
<가톨릭대학교 여의도성모병원이 브이픽스메디칼과 MOU 후 기념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좌측부터 사영조 흉부외과 교수, 백광열 간담췌외과 교수, 김태정 병리과 교수, 황경민 브이픽스메디칼 대표이사, 김진일 의무원장(소화기내과), 이한희 소화기내과 교수, 정대영 소화기내과 교수, 정성진 신장내과 교수>


가톨릭대학교 여의도성모병원(병원장 김용식)이 브이픽스메디칼(대표이사 황경민)과 지난 8월10일(월) ‘실시간 디지털 조직검사법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실시간 디지털 조직검사는 브이픽스메디칼에서 개발한 초소형 공초점 레이저 현미경(씨셀)을 이용하여 5초 이내에 고해상도 병리 이미지를 생성, 병리 진단이 가능한 신기술이다. 이 기술은 수술 중 병리진단이나 내시경, 초음파 조직검사 등에 적용 가능하다. 또한 기존 병리진단 프로세스에 비해 진단 시간을 획기적으로 단축한다.

김진일 의무원장은 “실시간 디지털 조직검사 개발을 통해 수술 시간의 단축 및 안정성 개선을 가져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암 적정성 평가 1등급 수준의 의료서비스를 한 단계 더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주도한 병리과 김태정 교수는 “수술시간 단축, 보다 정교한 수술, 그리고 원격 병리진단까지 가능하게 할 수 있는 실시간 디지털 조직검사 시대가 올 것이며, 관련 의료계와 학계의 관심이 상당하다.”고 밝혔다. 김 교수는 현재 공초점 레이저 현미경을 통한 폐암수술 중 원격 병리진단 시스템 구축에 관한 연구를 수행중이다.

황경민 대표(브이픽스메디칼)는 ”여의도성모병원 병리과, 흉부외과, 외과, 내과와의 긴밀한 상호 협력을 통해 수술 중 실시간 디지털 조직검사 실용화를 통해 4차 혁명 시대 새로운 의료 질 개선에 이바지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브이픽스메디칼은 본 기술개발로 2019 여성 창업 경진대회 대상 수상, SLUSH 헬싱키  Showcase 선정, Meditach innovator 아시아 Top 20 선정, 도전 K- 스타트업 2019 준우승을 차지했고, 2020 포브스 30대 이하 아시아 글로벌 리더로 선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