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전체메뉴
CMC홍보소식

뉴스

가톨릭대학교 여의도성모 안과병원 개원_2022년 1월 19일(수) 2022.01.20 1,634

“세계적인 안과병원으로의 첫 걸음”

가톨릭대학교 여의도성모 안과병원 개원

| 확장된 400평 규모의 안과 외래공간 및 안과 전용 수술센터 운영
| 1월 19일, 학교법인 가톨릭학원 상임이사 손희송 베네딕토 주교 집전 안과병원 개원 기념 축복식 가져
| 안과병원 페이지 https://www.cmcsungmo.or.kr/page/department/C/337/1


가톨릭대학교 여의도성모 안과병원 개원_2022년 1월 19일(수)

 

세계적인 안과병원으로의 첫 걸음, 가톨릭대학교 여의도성모 안과병원 개원_2022년 1월 19일(수)

<가톨릭대학교 여의도성모 안과병원 개원식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손희송 학교법인 가톨릭학원 상임이사(가운데), 노영정 안과병원장(우측)과 안과병원 의료진>

가톨릭대학교 여의도성모병원(병원장 윤승규)에서 안과질환을 종합적으로 진료하는 독립 시스템을 갖춘 안과병원이 2022년 1월 19일(수) 개원했다. 

여의도성모병원은 올해 1월 1일 안센터를 ‘가톨릭대학교 여의도성모 안과병원’으로 지위를 격상하고 조직을 확대 개편했다. 초대 안과병원장은 “망막분야” 권위자인 안과 노영정 교수다.

여의도성모병원 안과는 1958년 가톨릭대학교 안과학교실 개설, 1967년 국내 최초 안은행 설립 및 국내 백내장 수술과 각막이식을 선도하면서 “성모안과” 라는 브랜드가 만들어질 정도로 발전을 거듭해왔다.

2003년 안센터 개소 이후 협소한 외래공간에 일 400여명에 달하는 환자 방문으로 진료환경 개선이 불가피 한 점, 고령화 시대의 대표적 노인성 안과 질환인 백내장을 치료하는데 있어 안과전문병원 역할 확대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안과병원’이 개원했다.


세계적인 안과병원으로의 첫 걸음, 가톨릭대학교 여의도성모 안과병원 개원_2022년 1월 19일(수)


안과병원은 우선 외래공간을 기존 120평에서 400평 규모로 확장, 고객 불편함을 최소화하는 동시에 코로나19 언택트 시대에 맞는 거리두기 진료시스템을 구축했다.

15명의 각 분과 최고의 안과 교원을 포함, 총 60명의 의료진의 협진으로 모든 안과질환에 대해 포괄적 의료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백내장, 녹내장, 망막 등 복합적 안질환을 겪는 환자가 당일 안과 세부 전문의들의 진료를 한번에 받을 수 있는 ‘원스톱 진료’ 시스템을 운영하여 최단 기간 진단과 치료를 통해 빠른 사회복귀를 위한 진료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백내장 수술 프로세스를 간소화하여 최소의 병원 체류시간으로 수술을 받고 퇴원 가능한 ‘백내장 전용 통원수술센터’를 개설하여 환자의 불편을 최소화한다.

안과병원은 현재 AI기반 이미지 분석을 활용한 진단 분석 시스템을 개발 중이다. 향후 가톨릭중앙의료원 8개 부속병원 안과의 방대한 임상 데이터를 활용하여 환자들에게 정확한 진단과 치료를 제공할 수 있는 ‘안과 빅데이터 인공지능센터’를 운영할 예정이다.

한편 지난 1월 19일 손희송 베네딕토 주교(학교법인 가톨릭학원 상임이사) 집전으로 안과병원 개원을 축복하는 시간을 가졌다. 

손희송 주교는 격려사에서 “예수님께서 눈 먼 병자를 치유하여 세상의 빛을 보게 함으로써 새로운 인생을 선사하신 것처럼 안과 환자의 치료는 단지 시력회복에 국한되지 않고 생명의 상징인 ‘빛’을 보게 함으로서 마음까지 치유한다는 깊은 의미가 있다.”면서 “가톨릭 영성구현의 핵심병원인 여의도성모병원에서의 안과병원 개원은 가톨릭 의료기관의 존재 이유를 명확히 하고 향후 안과질환 치료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초대 안과 병원장인 노영정 교수는 “가톨릭 영성을 실천하는 안과병원으로서 환자들의 눈 건강을 지키는 역할 뿐만 아니라, 안과진료 서비스 향상과 새로운 치료법과 진단기술을 개발하는데 선도적 역할을 수행하는 병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축복식에는 학교법인 가톨릭학원 상임이사 손희송 베네딕토 주교, 보건정책실장 이경상 신부  등 법인 주요 보직자와 가톨릭중앙의료원장 이화성 교수, 영성구현실장 김평만 신부, 병원경영실장 이재열 신부 등 코로나19 감안하여 최소한의 의료원, 병원 주요 보직자 및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세계적인 안과병원으로의 첫 걸음, 가톨릭대학교 여의도성모 안과병원 개원_2022년 1월 19일(수)
세계적인 안과병원으로의 첫 걸음, 가톨릭대학교 여의도성모 안과병원 개원_2022년 1월 19일(수)
세계적인 안과병원으로의 첫 걸음, 가톨릭대학교 여의도성모 안과병원 개원_2022년 1월 19일(수)